활동지원

[앨라이활동지원사업] 성소수자 상담 역량 증진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사업명 성소수자 상담 역량 증진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단체명 성소수자와 함께하는 상담사 모임, 다다름 
단체를 소개해주세요! 다다름은 상담실 안과 밖에서 성소수자를 향한 차별에 맞서고 연대하는 활동 참여 및 성소수자 상담 전문성 역량 증진을 목적으로 된 상담사 모임입니다. 올해 3월에 성소수자를 향한 차별문제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수용하고 연대하는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총 600명의 상담사의 서명을 받은 것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꾸준히 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왜 신청하게 되셨나요? 기존의 소수자 스트레스에 더하여 올해는 코로나 감염 위기의 지속과 잇따른 성소수자 자살사건으로 인해 성소수자 커뮤니티 내 심리적 위기가 심각해졌습니다. 이에 차별과 편견으로부터 안전한 상담 환경을 만들기 위한 상담자의 감수성, 윤리의식이 더욱 중요해졌습니다. 따라서 상담사들이 성소수자 상담에 대한 기본적 이해와 필수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돕는 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하여 앨라이활동지원사업을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활동내용을 소개해주세요 상담사들 사이에도 이해 및 감수성에 편차가 있기 때문에, 상담을 준비하거나 막 시작한 상담사, 상담경험이 어느 정도 있는 상담사, 수퍼비전(자문 및 교육) 자격이 있는 상담사를 대상으로, 기초, 중급, 심화로 구성된 연속 강의인 ‘다다름 첫강의’를 기획하게 되었습니다. 기초 강의는 성적지향 및 성별정체성과 관련된 용어 설명, 상담자가 지녀야 할 기본적 태도를, 중급 강의는 내면화된 호모포비아, 커밍아웃 과정 준비, 디스포리아, 안전한 성관계 및 연애를, 심화 강의는 상담자 및 수퍼바이저의 역할, 성소수자 수퍼비전에서 알아두어야 할 윤리를 핵심 주제로 선정하였습니다. 그리고 각 강의 주제별로 성소수자 상담경험이 풍부한 상담전문가, 활동가, 교수를 강사로 섭외하였습니다. 
활동성과를 알려주세요 교육을 홍보하자마자 많은 상담사분들이 신청서를 보내주셨는데, 이를 통해 성소수자 상담을 배우고 싶은 욕구가 얼마나 컸는지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참여자들이 두 개 이상의 강의를 신청해주셨고, 중복 참가 인원을 포함하여 총 182명의 상담사들이 참여하였습니다. 설문 결과, 많은 참가자들이 높은 만족도를 표현했으며, 강의를 통해 성소수자 상담에서의구체적인 개입방법을 배울 수 있었다고 응답했습니다. 그리고 자신의 가치관을 성찰하고 감수
성을 증진하기 위해 노력해야겠다는 의지를 다질 수 있는 시간이었다는 평가도 많았습니다. 즉, ‘다다름 첫강의’는 상담사들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었습니다. 이러한 교육을 열 수 있게 흔쾌히 지원해준 비온뒤무지개재단에 감사드립니다. 

1. 기본 포스터(전체).jpg

 

2. 기본 포스터(기초).jpg

 

3. 기본 포스터(중급).jpg

 

4. 기본 포스터(심화).jpg